메뉴 건너뛰기

조회 수 425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

 

*소소한 일상을 나누었습니다.

-글쓰기를 위한 여행과 여행을 위한 글쓰기

-아이와 함께하게 된 낭독 일리아스

-일리아스를 마치고 책거리로 주제토론(대화)시간 갖기

 (이제 막 수능을 마친 두 자녀가 함께하는 / 「공부론」의 명제를 중심으로 한)

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.

 

KakaoTalk_20191206_092418541.jpg

 

 

*23권 파트로클로스를 위한 장례 경기를 낭독하였습니다.

- 하나의 부각된 캐릭터가 드러나지 않음에 대한

- 아킬레우스와 파트로클로스의 관계에 대한 발칙한? 상상

- 장례와 장례경기로 전리품을 나눠주는 것에 대하여

 후담을 나누었습니다.

 

KakaoTalk_20191206_092418257.jpg

 

 

*다음주 일리아스를 마치고 오뒷세이아를 이어 낭독할 예정입니다.

KakaoTalk_20191206_094424879.jpg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4 2019. 12. 12(목) 명랑세서_일리아스 완독 허실 2019.12.12 463
» 2019. 12. 05(목) 명랑세서 file 허실 2019.12.06 425
2 먹으려고 모인건 아닙니다만......오뒷세우스도 이렇게 말했다. file 허실 2019.11.21 550
1 明朗洗書 |명랑세서 file 허실 2019.10.31 490
Board Pagination Prev 1 Next
/ 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