메뉴 건너뛰기

조회 수 309 추천 수 0 댓글 2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*漢詩쓰기와 함께, 새로운 숙제 하나를 더 부과합니다. 

그간 배운 여러 이론들이나 <장숙>의 생활양식을 집약한 문장 하나씩을  '암기'합니다. 

한글/중국어/일본어/영어, 의 네 나라말로 욉니다. 

숙제검사는 <한문강독> 시간의 말미에 행하며, 이 꼭지의 이름은 '闇然而章'이라고 합니다. 



--

<속속> 131회/


-오해를 받든 상관치 않아요

-误会也没有关系

-誤解してもかまいません

-I don't care if you get me wrong or not

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98 Max Weber (1-17/계속) 찔레신 2022.11.13 147
97 闇然而章(12)/ 應해서 말해요, 혼자 떠들지 말고 2 찔레신 2022.11.13 149
96 闇然而章(11)/ 어떻게 현명하게 복종할 수 있는가? 2 찔레신 2022.10.30 198
95 闇然而章(10): 지금에 충실하라 5 찔레신 2022.10.16 230
94 闇然而章(9), 청소하라, 神이 오시도록 2 찔레신 2022.09.27 268
93 闇然而章(8)/ 정신은 자란다 2 찔레신 2022.09.19 207
92 闇然而章(7), 몸은 섣부른 말을 싫어한다 2 찔레신 2022.09.04 229
91 Hanna Arendt (1906~1975)(2): (1-5/계속) 찔레신 2022.08.22 176
90 闇然而章(6): 이기는 버릇으로 생활을 구성하고, 지는 싸움으로 희망을 만든다 2 찔레신 2022.08.21 213
89 Hanna Arendt (1906~1975) (1-14) 1 찔레신 2022.08.16 214
88 闇然而章(5)/ 서두르지 않고, 쉬지(게으르지) 않고 2 찔레신 2022.08.07 196
87 한문 서간문/한시(20)/ (1-15/계속) 찔레신 2022.07.30 302
86 闇然而章(4)/ 개념으로 길을 내고, 느낌으로 돕는다 2 찔레신 2022.07.24 223
85 闇然而章(3), 짐작(시기)하지 않으면 자유로워질 겁니다. 2 file 찔레신 2022.07.10 264
84 闇然而章(2), 아니, 변명 따위는 안 해요 2 찔레신 2022.06.25 277
» 闇然而章(1)/ '오해받든 상관치 않아요' 2 찔레신 2022.06.21 309
82 한문 서간문/한시(19): (1-20) 찔레신 2022.05.29 463
81 장숙소강(1)/ <금욕, 절욕, 그리고 하아얀 의욕>/ 2022/06/11 file 찔레신 2022.05.05 329
80 장숙(小)강 2 file 찔레신 2022.05.01 298
79 Carl Gustav Jung (1875~1961) (1-10/계속) file 찔레신 2021.11.30 930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
/ 5